코이노니아 > 세상소식 > 머리카락은 계속 자라는데 눈썹은 그대로인 이유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세상소식
교회소식
교우소식
현장일지
포토갤러리
 
 
 
 
세상소식    Home > 코이노니아 > 세상소식 
 
머리카락은 계속 자라는데 눈썹은 그대로인 이유
이름 섬기미 작성일 19-04-12 00:04 조회 445
파일
링크

 

13aecb2908d73aca4569b0e169215df2_1554943917_6889.jpg

 

머리카락은 길게 자라지만, 눈썹이나 코털은 일정 길이 이상으로 자라지 않는다. 왜일까?

 

털은 성장기가 부위마다 다르다. 모든 털은 성장기, 퇴행기, 휴지기를 지난다. 성장기 땐 털이 자라고, 퇴행기 땐 길이와 형태가 유지되고, 휴지기 땐 털이 점점 가늘어지다가 모근에서 빠진다. 머리카락은 성장기가 8년 정도이고, 한 달에 1㎝ 정도 자란다. 그래서 머리카락을 8년간 자르지 않고 놔두면 빠지지 않고 계속 길어 나온다. 반면 눈썹은 성장기가 한 달이다.

 

머리카락을 자신의 키보다 더 길게 기르는 사람의 사례를 종종 볼 수 있는데, 이들은 머리카락 성장기가 남들보다 길어서 그만큼 많이 기를 수 있는 것이다. 같은 부위라도 사람마다 털의 성장기가 다 다르다. 다리털의 성장기는 5개월 내외, 팔털은 3개월 내외다.

 

한편, 남성의 수염은 계속 자라지만 여성은 그렇지 않다. 이는 남성은 사춘기를 지나면서 남성호르몬 때문에 수염이 솜털에서 성숙털로 바뀌기 때문이다. 성숙털의 경우 솜털보다 성장기가 길고, 털이 더 두껍고 진하다. 헬스조선


 
   
 

 
경기도 양평군 청운면 벗고갯길 10 (가현리77)  / 교회: 031-775-2545, 목양실: 010-2367-2549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Antioch Church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www.hz.or.kr
수덕사